티스토리 뷰

반응형

베란다 치유 텃밭을 활용한 노인의 환경 변화는 현재를 살아가면서 고령화가 사회 문제로 되어가고 노인은 자기중심적으로 변해가고, 다양한 연령대와 어울리지 못해서 대인관계가 부족하고, 스스로 폐쇄적 형태로 만들어가는 것을 보완해 주기 위해서 베란다 치유 텃밭을 활용한 노인의 환경변화 통한 정신적, 신체적 도움이 되는 것에 대해서 알아보겠습니다.

 

베란다 식물 채소

1. 노인문제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 활용한 개념

노인이 되어 가면서 어린아이 못지않게 안전에 상당히 취약하기 때문에 주변의 도움을 많이 받아야 하기 때문에 나이가 들면서 신체 기능이 점점 떨어지고 외부활동이 줄어들면서 고독감, 우울감으로 인해 가족과의 대화나 소통이 잘 되지 않아서 사소한 것을 통한 말다툼이 자주 일어나는 것은 세대 간 공감대 형성이 잘 되지 않고 노인은 자기중심적으로만 생각하고, 정해진 틀 속에서 잘 벗어나려고 하지 않는 성향을 대부분 가지고 있습니다. 그래서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을 활용한 노인의 환경 변화가 식물을 성장시키는 과정에서 마음이 안정화되고, 감사한 마음을 가지게 되고, 그 식물을 통해서 실내외 공기정화도 도움이 되어서 환경적으로도 도움이 됩니다.

2.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을 키우는 노인의 태도

노인이 활동하기에 일반 주택은 넓은 마당이 있어 야외 자연환경도 좋아서 식물이 잘 자라지만, 도시 생활을 하면서 아파트 베란다에 식물 채소를 키우기가 일반주택 마당이 있는 장소보다 많이 부족합니다. 하지만 베란다에도 햇볕이 들어오는 정도가 다 다름으로 잘 생각해서 식물 채소를 선택하고 키우는 방법은 창문을 열어서 자연적인 햇볕과 바람이 들어와서 실내에서도 잘 자라는 식물 채소를 선택해서 합니다. 왜냐하면 베란다에 너무 큰 식물을 키우게 되면 성장하는 공간이 제한을 받고 충분한 햇볕과 바람을 받고 자라기에 부족해서 노력한 만큼의 수확을 기대할 수 없기에 어느 정도 공간 확보를 하면서 다양한 식물 채소를 키우고 관리하면 베란다 안쪽에 있는 식물을 교대로 옮겨서 햇볕과 바람이 부족한 식물 채소를 자연환경을 좋게 만들어 주면 식물도 잘 성장시켜서 수확하는 것이 노인의 태도 변화에 좋은 결과를 만들어 냅니다.

3.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을 키운 재료로 노인을 위한 음식 만들기

일상생활에서 마트나 시장에서 구입해서 사용하는 요리한 음식은 잘 먹지 못해서 생리적 감각기능이 저하되어 음식의 영양 불균형으로 건강에 영향을 받기가 쉽고, 신체적 감각기능이 약화되어 질병에 확률이 높아지고 자주 통증에 호소합니다. 그래서 노인이 일상생활에서 작은 활동을 통해서 자신이 노력하고 땀 흘려서 키운 식물 채소를 수확 재료를 가지고 음식을 만들어서 가족과 이웃이 함께 나누어 먹는 과정을 통해서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 채소를 키우는 과정에 대해서 이야기를 해도 대인관계도 형성되고, 가족은 음식을 만드는 과정에서 대화를 하게 되면, 노년기에 저하된 자존감도 높아지고, 균형 잡힌 식습관을 형성되어 건강하고 활력 있는 생활을 하는데 도움이 됩니다.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을 키운 재료로 노인 인지 행동기능

노인은 베란다 치유원예 식물 채소를 키우면 자연과 함께하는 일상 환경을 만들어 주고, 식물 채소 기르고 성장시키는 과정에 대한 호기심이 충분한 관찰력, 집중력도 높일 수 있으며, 식물 채소의 정보를 알아가면서 키우는 호기심, 흥미를 통한 인지력을 높이는 것뿐만 아니라 신체적 활동 방식의 새로운 인지와 행동기능이 향상이 됩니다.

댓글
댓글쓰기 폼